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움츠려 있던 맥주 산업의 활성화를 도모하는, 단 하나의 플랫폼
진짜 맥주산업이 주인공인 전시회 ‘KIBEX 2021’

 
제목 [KIBEX 2021] ‘군산시, 국내 최초로’ 국산맥아 수제맥주 공개
‘뜨거운 관심’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1.05.21
‘군산시, 국내 최초로’ 국산맥아 수제맥주 공개 ‘뜨거운 관심’
 
 
 
 
맥주의 주원료인 맥아를 군산에서 재배되는 보리로 성공시킨 ‘군산맥아’가 맥주업계의 뜨거운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군산시는 군산맥아로 만든 수제맥주를 17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맥주산업 전문 전시회인 ‘제3회 대한민국 맥주산업 박람회’에서 공개했다고 밝혔다.
 
맥아는 보리나 밀 등 곡물을 알코올 발효되기 용이한 상태로 가공한 것으로 지금까지 국내 맥주 업계에서는 대부분 수입산 맥아를 사용했다.
 
국산 보리를 맥아로 가공해 외부에 판매하는 곳이 없었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시 농업기술센터에서 국내 최초의 상업 맥아 제조 시설을 구축하고 군산 지역에서 재배되는 맥주보리를 가공한 맥아 완제품을 판매하기 시작하면서 100% 국산재료로 만든 맥주의 탄생이 눈앞으로 다가왔다는 기대감이 돌고 있다.
 
이번 박람회에서 시는 한국수제맥주협회 소속 7개 양조장과 협업해 군산 맥아로 만든 다양한 맥주를 선보였다.
 
비어바나, 갈매기 브루잉, 인천맥주, 트레비어, 화수브루어리, 버드나무 브루어리, 크래프트 루트 등 전국의 양조장이 참여해 스타우트, 페일에일 인디아페일에일 라거 등 여러 맥주를 생산함으로써 ‘보리에서 맥주까지-대한민국 수제맥주 대표도시’로의 첫발을 내딛었다.
 
박람회장의 중앙자리를 차지한 ‘군산맥아’부스에는 하루에만 수천명의 관람객과 국내 140여개의 수제맥주업계 관계자들로 북새통으로 이루며 그 맛과 품질을 인증받아 군산맥아가 수제맥주 양조에 손색없음을 증명했다.
 
개막일인 17일에는 군산시와 한국수제맥주협회가 ‘군산맥아 상용화와 공동 마케팅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맥아판로의 길을 더 넓혔다.
 
신현승 군산부시장과 박정진 한국수제맥주협회장이 서명한 협약서에는 군산맥아와 이를 활용한 국산 수제맥주 붐 조성을 위해 기술협력과 공동 마케팅에 대한 내용이 담겨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군산맥아’는 수입에 의존했던 맥아를 이제 군산에서 생산하고 이를 수제맥주업계가 소비하는 완전 새로운 보리 시장을 개척한 혁신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며 “농업과 상생해 군산이 대한민국 수제맥주 일번지가 되도록 기반을 다져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IBEX는 맥주 재료부터 양조 설비, 유통, 교육 및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맥주 산업 밸류체인의 거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국내 유일 맥주 산업 전문 전시회이다.
링크 #1 http://www.therepor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226
이전글
[KIBEX 2021] 군산시, 국내 최초 국산맥아 수제맥주 공개
다음글
[KIBEX 2021] ‘군산시’ 국내 최초 국산맥아 수제맥주 공개

목록